英매체 “군면제 마지막 기회 손흥민, EPL 한 달간 이탈”

손흥민이 27일(현지시간) 러시아 카잔 아레나에서 열린 2018 러시아 월드컵 F조 조별리그 3차전 독일과의 경기에서 2대0으로 승리하며 월드컵 무대를 마친 뒤 아쉬워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8월18일부터 9월2일까지 아시안게임 출전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손흥민이 아시안게임에 출전할 것으로 보여 EPL 개막 한달 출전 못한다. 사실상 아시안게임은 손흥민이 군 면제 혜택을 받을 수 있는 마지막 기회다.

영국 축구 전문매체 ‘풋볼365’는 2일(한국시간) “손흥민(26 토트넘 홋스퍼)을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EPL) 개막 첫 달 동안 볼 수 없다”고 보도했다.

풋볼365는 “손흥민에겐 병역의 의무가 남아 있다. 병역 면제를 위해선 아시안게임에서 우승해야 한다”고 이유를 설명했다.

2018 자카르타-팔렘방 아시안게임은 오는 8월18일부터 9월2일까지 인도네시아에서 열린다. 2018/2019시즌 프리미어리그는 8월11일 개막하기 때문에, 손흥민은 아시안게임에 출전할 경우 개막부터 약 한 달간 토트넘 경기에 나설 수 없게 된다.

앞서 손흥민은 러시아 월드컵 해단식에서 “대표팀 합류는 구단과 논의해 맞춰진 상태다. 큰 문제는 없을 것이다”고 말했다.

23세 이하(U-23) 대표팀을 이끄는 김학범 감독도 손흥민을 와일드카드로 발탁할 계획인 것으로 밝힌 바 있다.

onlinenew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