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쿠터 타던 배우 조지 클루니, 트럭과 충돌 교통사고

배우 조지 클루니 [사진=연합뉴스]

[헤럴드경제=이슈섹션] 할리우드 스타 배우 조지 클루니(57)가 이탈리아 남부 사르데냐 섬에서 교통사고를 당해 다쳤다.

뉴스통신 ANSA 등 현지 언론에 따르면 클루니는 10일 아침 사르데냐 섬 북동부 해안도시 올비아 인근의 도로에서 스쿠터를 타다가 트럭과 부딪히는 사고를 당했다.

이탈리아 사르데냐섬에서 교통사고를 당한 배우 조지 클루니가 타고 있던 스쿠터와 사고 현장. [사진=EPA연합뉴스]

클루니는 사고 직후 구급차에 실려 현지 병원 응급실로 이송됐다. 그는 골반 부위를 다쳤으나, 부상 정도는 전치 3주로 아주 심각하지는 않은 것으로 전해졌다.

클루니는 새 영화 촬영을 위해 1개월째 사르데냐 섬에 체류해왔다.

클루니는 지난 2014년 인권 변호사인 아내 아말 클루니와 결혼했으며 지난 해 두 사람 사이에서 아들과 딸 쌍둥이를 얻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