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해진의 팬, 中 천재화가 필창욱이 선물한 그림의 의미는?

배우 박해진이 중국 천재화가로 부리는 필창욱에게 그림 한점을 선물 받은 것으로 전해져 화제다. [사진=OSEN]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배우 박해진이 중국의 천재화가 필창욱(BCY)와의 특별한 인연이 화제다. 필창욱은 박해진의 팬임을 자청하며 의미 있는 그림 선물을 전해 눈길을 끌고 있다.

16일 오전 박해진의 소속사 마운틴무브먼트는 박해진이 필창욱 화가로부터 아주 특별한 그림 선물을 받았다고 전했다.

발달장애를 극복한 천재화가로 전 세계적으로 유명한 필창욱은 밀라노, 뉴욕, 멜버른 등에서 전시회와 자선 경매 행사를 꾸준히 진행하고 있는 스물 한 살의 신예 예술인이다. 필창욱은 자신의 이름을 건 전문 예술 펀드를 설립해 활동하고 있다.

그동안 박해진의 팬임을 공공연히 알려온 필창욱은 최근 박해진에게 그의 그림을 선물로 보냈다. 이미 여러 채널을 통해 필창욱의 그림과 공익사업에 대해 알게 된 박해진이 그의 그림을 소장하고 싶다는 마음을 전하자 필창욱은 흔쾌히 그림을 그려 전달했다. 예상치 못한 그림 선물을 받게 된 박해진은 기쁨을 감추지 못했고 필창욱의 초대로 그의 화실이 있는 항저우 자택 방문까지 초대를 받아 방문을 앞두고 있다.

필창욱은 자택을 특수 장애인들이 방문하기 편하도록 개조해 장애인들을 돕고 있으며 매년 기부하는 공익 스타로 유명하다.

박해진 또한 오는 19일 소방관들에 대한 처우와 인식 개선을 위한 소방안전홍보영상 제작에 나선다. 박해진은 촬영비용 전액 기부와 동시에 무료 출연할 예정이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