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태희, ‘바비인형’ 한채영과 한식구됐다

배우 김태희의 SNS캡처.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배우 김태희가 비에스컴퍼니와 전속계약을 체결, 한채영과 한솥밥을 먹게 됐다.

13일 비에스컴퍼니 관계자는 “대한민국 대표 배우 김태희와 전속 계약을 하며 새로운 가족으로 함께하게 되었다”며 “김태희만의 색깔을 보여줄 좋은 작품, 더욱 성숙해진 모습으로 찾아갈 수 있도록 향후 활동을 전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2000년 데뷔한 김태희는 ‘용팔이’, ‘장옥정, 사랑에 살다’, ‘아이리스’, ‘그랑프리’, ‘중천’ 등 여러 드라마와 영화에 출연하며 연기 스펙트럼을 넓혀 왔다. 2017년 1월 가수 비와 결혼한 김태희는 같은 해 딸을 출산해 육아에 전념해 왔다. 김태희는 현재 차기작을 검토하고 있다.

한편, 비에스컴퍼니에는 배우 한채영, 이시언, 서인국 등이 소속돼 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