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갈 곳 없는 아이들의 보금자리가 되어주세요”

[한인가정상담소, 사진1] 둥지찾기 설명회 강연 모습
둥지찾기 설명회 강연 모습

한인가정상담소(소장 카니 정 조)가 최근 LA 카운티에 이어 오렌지 카운티 주정부로부터 위탁가정 에이전시(Foster Family Agency·FFA) 승인을 획득했다.

한인가정상담소는 오렌지카운티 지역 위탁가정 에이전시 자격 승인을 기념하며 오는 10월 13일과 27일 두 차례에 걸쳐 오렌지 카운티 지역에서 각각 한국어와 영어로 둥지찾기 설명회를 개최할예정이다. 설명회에서는 위탁가정이 되기 위해 갖춰야 하는 자격 조건과 필요한 교육과정, 정부 지원 등에 대한 대한 전반적인 정보가 제공된다. 특히 13일 설명회에는 미주복음방송의 후원으로 배우 신애라씨가 직접 자신의 입양경험에 대한 강연을 진행한다.

카니 정 조 소장은 “한인가정상담소는 미국 내 유일하게 한국어로 한인 위탁가정을 교육하는 위탁가정 에이전시(FFA)”라며 “처음으로 진행되는 오렌지 카운티 지역 설명회에 많은 한인들의 관심과 참여를 부탁한다”고 말했다.한편 둥지찾기 설명회에 대한 더 자세한 정보는 웹페이지 www.kfamla.org에서 확인할 수 있다.

▲문의: (213)235-4843/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