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거친 작업현장도 OK”…KT파워텔, LTE무전기 ‘라져T2’ 출시

KT파워텔 모델이 특수형 LTE 무전기 ‘라져T2’를 알리고 있다. [제공=KT파워텔]

- 최고 수준 방수ㆍ방진 등급 IP68 적용
- 강원랜드 ‘하이원 워터월드’에 80여대 도입

[헤럴드경제=정윤희 기자]KT파워텔은 거친 작업현장에서도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는 특수형 LTE 무전기 ‘라져 T2’를 출시한다고 3일 밝혔다.

‘라져 T2’는 충격에 강한 러기드 타입으로, 최고 수준의 방수ㆍ방진(먼지 방지 기능) 등급 IP68을 적용했다. 이는 1.5m 수심에서 30분간 버틸 수 있는 수준이다.

아울러 단말 전면에 2.5W 스피커를 배치해 시끄러운 업무환경에서도 선명하게 무전통화를 주고받을 수 있으며, 전면 200만 화소, 후면 800만 화소 듀얼카메라로 영상무전 기능을 이용할 수 있다. 출고가는 40만원 후반대로 책정했다.

‘라져 T2’는 강원랜드 워터파크 ‘하이원 워터월드’에 80여대를 우선 도입한다. KT파워텔은 제조ㆍ건설 업종 등 거친 작업 현장이나 재난 구조상황에서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다고 강조했다.

김윤수 KT파워텔 대표는 “하반기 스마트폰형 ‘라져 S’와 폴더형 ‘라져 F2’를 추가로 출시하는 등 LTE 무전기 라인업 다양화로 무전 시장 리더십을 한층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yuni@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