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추석맞이 국내선 임시편 48편 투입…4일부터 예약 접수

- 4일 오후 2시부터 대한항공 홈페이지, 예약센터 등 통해 명절 임시 항공편 예약 접수 시작
- 김포~제주, 김포~부산, 부산~제주 등 3개 노선에 임시편 48편 투입해 총 8478석 추가 공급 

[헤럴드경제=배두헌 기자] 대한항공은 오는 4일 오후 2시부터 2018년도 추석 명절 임시 항공편의 예약 접수를 시작한다고 3일 밝혔다.

추석 연휴 임시 항공편 예약은 대한항공 인터넷 홈페이지와 예약센터, 여행대리점 등을 통해 가능하다.

대한항공은 추석 명절을 맞아 21일부터 26일까지 김포~제주 노선 30편, 김포~부산 노선 12편, 부산~제주 6편 등 3개 노선에 총 48편의 임시편을 투입한다.

이번 추석 임시편 운영으로 늘어나는 추가 공급석은 8478석 규모다. 대한항공 측은 주요 도시로 가는 귀성객 및 여행객들의 편의를 향상시킬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번 임시 항공편을 예약하는 고객은 반드시 예약시 정해진 기한 내에 항공권을 구매해야 확보된 좌석의 자동 취소를 방지할 수 있다.

한편, 대한항공은 이번에 추가되는 임시 항공편 예약으로 인한 전화 문의 급증에 대비해 예약 접수 인력을 추가로 배치하고 홈페이지 시스템을 점검하는 등 고객 편의를 위해 만전을 기할 방침이라고 덧붙였다.

badhoney@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