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GC인삼공사, 배드민턴 활성화 위한 MOU 체결

민경성 KGC인삼공사 마케팅실장(사진 오른쪽)과 홍순성 던롭코리아 대표가 3일 서울 서초구 던롭코리아 본사에서 배드민턴 활성화 위한 MOU를 체결한뒤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던롭코리아와 MOU, 생활체육 활성화 지원

[헤럴드경제=김지윤 기자] KGC인삼공사(대표이사 김재수)가 배드민턴 생활체육 활성화를 위해 유명 배드민턴 용품 브랜드인 던롭코리아와 업무제휴협약(MOU)를 체결했다고 3일 밝혔다.

이날 서울 서초구 던롭코리아 본사에서 진행된 이번 협약식에는 민경성 KGC인삼공사 마케팅실장과 홍순선 던롭코리아 대표 등이 참석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양사는 배드민턴 생활체육의 활성화를 지원한다는 계획이다. KGC인삼공사는 배드민턴 생활체육 지원을 위해 지난해 오픈한 배드민턴 플랫폼 ‘랠리25’를 통해 유명 배드민턴 용품 업체인 던롭코리아와 함께 배드민턴 홍보채널 확대, 공동 이벤트 진행, 배드민턴 네트워크 확대 등 다양한 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민경성 실장은 “이번 MOU를 계기로 배드민턴 생활체육의 활성화를 위해 양사가 다양한 방면에서 협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했다.

한편 KGC인삼공사는 지난해 배드민턴 플랫폼 ‘랠리25’를 오픈해 동호인들에게 배드민턴 관련 뉴스 및 용품 정보 등 온라인 서비스 제공과 동호인 대회 개최, 랠리코트, 청소년 아카데미와 더불어 KGC인삼공사 배드민턴 선수단이 직접 동호인들을 찾아가는 ‘선수단이 간다’ 등 다양한 오프라인 서비스도 활발히 운영하고 있다.

summer@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