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경제과학원, 창업 온라인 과정 개설

[사진=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

[헤럴드경제(수원)=박정규 기자]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이 자금 지원을 희망하는 소상공인들의 성공적인 창업경영을 돕기 위한 온라인 교육 프로그램을 새로 개설했다고 4일 밝혔다.

온라인 교육과정은 경기도경제과학진흥원과 경기도일자리재단이 공동 개발한 프로그램이다.

경기도 소상공인 자금지원을 받기 위해서는 반드시 도가 운영하는 창업경영교육과정을 12시간 이수토록 돼있고 기존 오프라인 교육의 경우 ‘시간이 생명’인 소상공인들의 특성상 다소 제약이 있었다.

이번 온라인 교육과정은 단순히 자금지원 요건을 넘어 소상공인들의 창업·경영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콘텐츠로 새롭게 정비한 것이 특징이다.

‘경기도상권영향 분석 서비스 과정’을 신규로 추가해 인구통계, 점포분포 현황, 상권 내 교통·집객·주거형태 등 상권영향에 대해 분석할 수 있는 능력을 키워 준비된 창업을 유도하게 했다. 최신 법령과 트렌드를 반영해 창업과 경영에 필요한 사업계획서 작성, 마케팅, 지식재산권, 회계·세무 지식,근로기준법 알기등의 내용으로 구성됐다.

교육기간은 9월 3일부터 12월 31일까지다. 총 13차시, 12시간으로 구성됐고, 진도율 80% 이상과 평가점수 80점 이상 충족 시 수료된다. 1회에 한해 추가응시 기회도 부여한다.

fob140@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