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그룹, 창업ㆍ취업 꿈 키우는 ‘불꽃 콘서트’ 진행

4일 드림플러스 강남에서 청년들의 창취업을 지원하는 한화그룹 드림플러스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차민욱 요리연구가가 ‘불꽃콘서트 2018’ 토크 콘서트 강연을 하고 있다. [제공=한화그룹]

- F&B, 패션/디자인, 헬스케어, 교육, e-sports 분야 전문가 초청

[헤럴드경제=이세진 기자] 한화그룹이 9월부터 11월까지 공유오피스인 드림플러스 강남에서 미래 유망직종의 창업ㆍ취업 관련 토크콘서트를 진행한다고 5일 밝혔다. 이는 한화그룹의 스타트업과 미래 유망분야의 창ㆍ취업 지원프로그램인 드림플러스의 소통프로그램의 일환이다.

관련 분야 전문가를 초청해 100명의 참가자들이 1인 1질문을 통해 100문 100답 형식의 토크쇼를 진행한다.

4일 진행한 첫번째 ‘불꽃 콘서트’에서는 차민욱 요리연구가가 자신의 성장배경과 요리연구가라는 직업에 대한 생각을 자신의 경험담을 통해 전달했다.

100문 100답 토크쇼에서는 통일된 한국에서의 외식업의 미래, 최신 외식산업의 트렌드 등에 대한 질문과 답변이 이어졌다.

이날 차민욱 요리연구가는 “내가 꿈을 이루면 나는 누군가의 꿈이 된다”며 응원을 보냈다.

‘불꽃 콘서트 2018’은 11월까지 총 5회 실시한다. ‘불꽃 콘서트 2018’ 강사들은 드림플러스에서 지원하고 있는 창ㆍ취업 분야인 F&B, 패션/디자인, 헬스케어, 교육, e-sports 분야의 전문가들로 구성돼 있다.

오는 11일 강요한 디자이너, 10월18일 이상헌 고려대 의대교수, 10월23일 여행작가로 활동하고 있는 손미나 인생학교 교장과 장수한 퇴사학교 대표, 11월 한화생명 e스포츠팀 강현종 감독과 선수가 강연할 계획이다.

창업과 취업을 꿈꾸는 100명의 참가자들이 페이스북을 통해 사전에 궁금한 점을 관련 분야 전문가에게 전달하고 강연을 통해 궁금증을 해소한다.

또 드림플러스 홈페이지, 드림플러스 63과 드림플러스 강남을 통해 다양한 온ㆍ오프라인 활동을 펼쳐 청년들의 창업과 취업을 지원할 예정이다. 블록체인의 개론부터 개발까지 무료로 수강할 수 있는 드림플러스 블록체인 아카데미 등 다양한 무료강연 및 이벤트를 통해 최신 트렌드와 인사이트를 얻을 수 있는 행사를 정기적으로 진행하고 있다.

드림플러스는 지난 2016년 10월 여의도 63빌딩에 ‘한화생명 드림플러스 63 핀테크센터’로 출발했다. 국내 최대 핀테크 스타트업 육성기관으로 1년에 2번 입주사들을 모집하고 있으며 입주시 기본 6개월 간 사무공간 및 각종 편의시설을 무료로 이용 가능하다. 입주 스타트업들의 사업제휴 및 해외진출, 투자유치를 지원하는 역할을 하는 전담 액셀러레이터 제도를 통해 입주 스타트업을 밀착 지원하고 있다.

지난 4월 오픈한 ‘드림플러스 강남’은 대기업들과 스타트업, 대기업 혁신조직, 투자자, 미디어 및 교육기관 등 다양한 참여자들이 한 공간에서 상호 협력 및 오픈 이노베이션(개방형 혁신)을 가능하게 하는 공간이다. 스타트업과 대기업을 연결해 스타트업의 성장을 지원하는 최초 사례다.

jinlee@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