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일날씨] 흐리다 밤부터 비…낮 최고 29도

사진제공=연합뉴스

[헤럴드경제=이슈섹션] 목요일인 6일 전국에 가끔 구름이 많다가 흐려져 밤에 경기 북부와 강원 영서 북부에 비가 오고, 제주와 남해안에도 산발적으로 빗방울이 떨어지겠다.

7일까지 예상 강수량은 남해안과 제주에 20∼60㎜, 경기 북부와 강원 영서 북부에 5∼40㎜로 예보됐다. 제주 산지는 최대 80㎜ 넘는 비가 오겠다.

아침 최저기온은 14∼23도, 낮 최고기온은 26∼29도로 예보됐다. 내륙 중심으로 낮과 밤의 기온 차이가 커 건강 관리에 유의해야 한다고 기상청은 당부했다.

대기 확산이 원활해 미세먼지 농도는 모든 권역에서 ‘좋음’ 또는 ‘보통’ 수준을 나타내겠다.

아침까지 중부 내륙과 경북 북부 내륙을 중심으로 짙은 안개가 낄 것으로 보이며 그 밖의 내륙에도 안개가 끼겠다.

밤부터 해안과 강원 산지에 바람이 강하게 불겠고, 내륙에도 바람이 약간 강하게 불 것으로 보인다.

새벽까지 동해 중부 먼바다에 바람이 매우 강하게 불고 물결이 매우 높게 일겠으며 밤부터 서해와 동해 해상에 바람이 강하게 불면서 물결이 높아지겠다. 모든 해상에 천둥·번개가 치는 곳이 있겠다.

onlinenew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