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말레이시아서 관광객 유치 총력전

[사진제공=서울시]

-2018 말레이시아 국제관광 박람회 참가

[헤럴드경제=이원율 기자]서울시와 서울관광재단은 오는 7~9일 말레이시아 최대 규모 국제관광전인 ‘2018 말레이시아 국제관광 박람회’(MATTA Fair)에 참가한다고 6일 밝혔다.

시는 말레이시아 수도 쿠알라룸푸르 푸트라 월드 트레이드센터에서 개최되는 이 행사에 ‘나처럼 서울에서 너도’(Live Seoul Like I Do)란 콘셉트로 관광 홍보 부스를 운영한다.

에스쁘아, 에스엠타운(SMTOWN) 코엑스 아티움, 앤(N) 서울타워, 신세계면세점 등 서울 관광 유관기관이 동행한다. 시는 이들과 함께 뷰티쇼와 서울의 카페, 방탄소년단 포토월, 서울로7017 가상현실(VR) 체험 등 코너를 마련해 한류팬을 겨냥한 ‘서울시민 일상 체험’ 마케팅을 펼친다는 계획이다.

시에 따르면, 지난해 24만2400여명의 말레이시아 관광객이 서울을 찾았다. 이 가운데 74.3%는 개별 관광객으로 집계됐다. 시는 개별관광객 비중이 높은 말레이시아 관광시장 특성에 따라 ‘디스커버 서울패스’ 등 카드 한 장으로 관광지를 무료 입장하는 서울의 최신 관광상품도 홍보한다.

이은영 시 관광사업과장은 “한국을 찾는 말레이시아인은 한류 관심층 확대, 저가항공 노선 증편 등 복합적인 요인으로 2010년부터 계속 늘고 있다”며 “동남아의 핵심 시장인 말레이시아 관광객이 지속적으로 서울을 찾을 수 있도록 공격적인 관광 마케팅을 펼치겠다”고 했다.

yul@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