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르비아 환경보호부 장관,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 방문

[헤럴드경제(인천)=이홍석 기자]고란 트리반(Goran Trivanㆍ사진 중앙) 세르비아 환경보호부 장관이 6일 폐기물 처리 및 자원화 기술을 보유한 수도권매립지관리공사(이하 SL공사)를 방문, 매립장과 폐기물 자원화 시설을 견학했다.

고란 장관은 이날 SL공사 서주원<사진 우측> 사장을 면담한 후 제2ㆍ3매립장과 50MW 매립가스 발전소, 수처리장, 슬러지자원화 2단계시설, 통합계량대 등 살펴보고 SL공사의 친환경 위생매립 등 폐기물 관리 및 자원화 기술을 높이 평가했다.

고란 장관은 SL공사에 폐기물 관리분야 기술지원 및 전문가 교류, 공동사업 추진에 적극적인 협력을 요청했다.

gilbert@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