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니어 커뮤니티센터, LA 시 지원금 190만달러 중 83만 9..

한인타운 시니어 커뮤니티 센터(이사장 이영송, 이하 노인센터)가 LA 시 지원금 190만달러 중 83만 9000달러를 상환한 것으로 확인됐다.

LA시 재개발국 CRA/LA (The Community Redevelopment Agency of The City of Los Angeles, CA)은 지난 6일 발행한 공문을 통해 노인센터가 지난 5년간 LA시 지원금 190만 달러 중 83만 9000달러를 상환했다고 밝혔다. 기간별 상환 내역을 보면 지난 노인센터 완공 이후(2013~2014) 7만 9000달러를 시작으로 지난해 까지 매년 19만달러를 상환해 올해 9월 현재 총 83만 9000달러를 상환했다. 이에 따라 노인센터가 LA시에 상환해야 할 잔액은 총 106만 1000달러가 남게 됐다.

한편 노인센터는 노인센터 건립을 위해 현 부지를 LA시로부터 1년에 1 달러 씩 30년간 대여했고 CRA/LA를 통해 건축관련 190만달러를 지원받았다. 이 건축지원금 상환은 현금이 아닌 노인센터가 커뮤니티 봉사 활동을 하면서 매년 19만달러씩 10년동안 봉사하는 것으로 190만달러를 상환하는 조건이다. LA시가 시니어센터 활동 보고서를 받고 이와 같이 통보해 온 것은 비영리 단체 및 기관들을 관리 감독하는 LA시로서는 매우 드문 일로 받아들여지고 있다.

시니어센터 측은 이에 대해 지난 2013년 10월 이후 6년 째 진행하고 있는 커뮤니티 봉사 프로그램 내용을 LA시에 자세히 보고해왔고 건물 관리도 잘 하고 있으며 특히 재무회계 및 일반 행정서류를 시 규정에 맞춰 성실하게 보고했기 때문으로 풀이했다.
최한승 기자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