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마트, 가성비 높인 ‘반값 홍삼정’ 출시

롯데마트가 자사 특화 자체브랜드(PB) ‘해빗’을 통해 고품질의 저렴한 홍삼정과 홍삼스틱 2종을 출시했다. 사진은 홍삼정.

- 6년근 홍삼농축액 100%…원료부터 생산 원스톱 관리
- 홍삼 NB브랜드 대비 50%이상 저렴… 1조 홍삼시장 도전

[헤럴드경제=박세환 기자] 물가 고공행진으로 가성비 높은 추석선물이 대세를 이루는 가운데 롯데마트가 가성비 높인 ‘반값 홍삼정’을 내놓았다.

롯데마트는 자사 특화 자체브랜드(PB) ‘해빗’을 통해 고품질의 저렴한 홍삼정과 홍삼스틱 2종을 출시한다고 13일 밝혔다.

롯데마트가 홍삼정을 선보이는 까닭은 홍삼에 대한 수요가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기 때문이다. 실제로 식품의약안전처에 따르면 홍삼의 시장 규모는 2016년 기준 9900억원으로(생산액 기준), 전체 건강기능식품 시장 규모인 2조1260억원의 46.6%를 차지하고 있다.

롯데마트가 자사 특화 자체브랜드(PB) ‘해빗’을 통해 출시한 고품질의 저렴한 홍삼스틱.

롯데마트가 이번에 선보이는 ‘해빗 홍삼정’과 ‘해빗 홍삼정스틱’은 개성인삼의 발원지인 김포파주인삼농협에서 인삼원료부터 제품생산까지 원스톱으로 제품을 생산해 불필요한 거품을 빼고 마진을 줄여 합리적인 가격에 품질은 높인 제품이다.

이번 제품은 소비자가 홍삼을 선택할 때 일반적인 기준이 되는 ‘진세노사이드’의 함량이 다른 홍삼 1등 브랜드의 상품보다 높다. 해빗 홍삼정의 경우 3g당 24㎎의 진세노사이드를 함유하고 있어 무게로 비교하면 45.4%가량 많다. 해빗 홍삼정스틱은 1포(10㎖)에 13㎎로 ㎖로 비교시 12%가량 많은 진세노사이드를 함유하고 있다.

가격도 홍삼 1등 제조업체브랜드(NB)의 상품보다 50% 이상 저렴하다. 해빗 홍삼정(240gㆍ1병)은 9만원, 해빗 홍삼정스틱(300㎖ㆍ30포)은 4만8000원이다.

해빗 홍삼정은 6년근 홍삼농축액 100%제품으로, 사포닌 파괴없는 고농축의 제품으로 만들기 위해 저온으로 농축 제조한 것이 특징이다. 해빗 홍삼정스틱은 스틱포 형태로 섭취와 휴대가 편리한 것이 특징으로, 6년근 홍삼과 함께 부 원료로 감초, 칡뿌리, 대추를 혼합해 쓴 맛은 줄이고 홍삼 고유의 풍미와 영양을 담았다.

한규석 롯데마트 건강기능식품 상품기획자(MD)는 “기존 홍삼보다 품질은 높이고 가격은 낮춘 상품을 통해 소비자들의 부담을 덜어줄 것으로 기대한다”며 “향후에도 지속적으로 고객에게 건강이란 가치를 제안할 수 있는 다양한 상품을 출시할 계획”이라고 했다.

[email protected]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