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상의 회장단, 아동복지시설에 성금 기탁


[헤럴드경제(부산)=윤정희 기자] 부산상공회의소 허용도 회장을 비롯한 회장단은 18일 추석명절을 맞이해 강서구의 아동양육시설인 ‘소양무지개동산’을 방문해 성금을 전달했다.

허용도 회장을 비롯한 부산상의 회장단의 이번 방문은 추석을 맞아 지역 사회복지 시설을 둘러보고 양육시설의 아이들에게 온정을 전달하기 위한 것이다.

이번 방문에는 부산상의 허용도 회장과 이남규, 허인구, 윤성덕, 배영기,김경조 부회장과 이갑준 상근부회장, 이병곤 사무처장 등이 동행했다.

cgnhee@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