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파구 ‘미래 송파 30년’ 청사진 만든다

박성수 구청장

‘정책발전위원회’ 18일 공식 출범

서울 송파구(구청장 박성수)는 18일 오전 11시 민선 7기 비전설정과 행정혁신을 위한 최고자문기구 ‘서울을 이끄는 송파정책발전위원회’를 출범했다.

‘서울을 이끄는 송파정책발전위원회(이하 송파정책발전위원회)’는 교수, 변호사, 노무사 등 분야별 전문가와 기업 임원, 시민단체 활동가, 전직 공무원 등 67명의 민간위원으로 구성됐다.

구는 송파정책발전위원회를 ▷일자리 ▷삶의 질 개선 ▷도시발전 ▷업무혁신 ▷인사혁신 ▷제도개혁으로 나뉜 총 6개 TF로 운영한다.

송파정책발전위원회를 총괄 운영하는 위원장으로는 이경묵 서울대학교 경영학과 교수가 위촉됐다. 이 교수는 현재 한국 중소기업학회와 한국경영학회 부회장을 역임 중이다.

일자리 분과위원장엔 이장규 송파구 상공회장, 인사혁신 분과위원장 권오중 전 서울시 정무수석, 삶의 질 개선 분과위원장 양소영 법무법인 승인 변호사 등 6명의 분과위원장을 위촉할 예정이다.

6개 분과 TF는 기존 시책과 사업효과성을 전면 재검토하고, 구민 위주 신규사업 발굴과 구정 혁신과제를 제시할 예정이다.

또 민선 7기 슬로건이 ‘서울을 이끄는 송파’로 확정됨에 따라 구정 4개년 종합마스터플랜인 ‘송파비전 2022’ 수립을 위한 분야별 핵심과제 설정과 세부실천방안을 검토한다.

박성수 송파구청장은 “서울을 이끄는 송파정책발전위원회가 지혜를 모아 미래 송파의 30년 청사진을 만들고, 송파가 대한민국 대표 성공모델이 되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진용 기자/jycafe@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