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네이버, SW기업 클라우드서비스 맞손

[헤럴드경제(안양)=박정규 기자]안양시(시장 최대호)는 SW 기업들이 클라우드 기반으로 전환할 수 있도록 네이버 클라우드 플랫폼을 1년 간 지원한다고 17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안양시창조산업진흥원이 주관하며 인프라 구성과 기술 지원, 사업 컨설팅 및 마케팅 등을 지원한다. SW 기업을 중심으로 서비스 홍보와 기업설명회, 교육, 컨설팅 등을 진행할 방침이다. 

[사진=안양시청 전경]

박병선 창조산업진흥원장은“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아 클라우드를 기반으로한 기업으로의 변화는 불가피하다”며 ”이번 네이버와의 협업이 인프라 제공 등의 서비스를 넘어 SW 기업이 성장할 수 있는 기반 형성에 도움이 되기를 기대한다”고 했다.

fob140@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