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날씨&라이프] 전국에 구름 많다가 차차 흐려져…남해ㆍ제주ㆍ남부 곳곳 비소식


-부산·울산·경남은 미세먼지 ‘나쁨’

[헤럴드경제=김유진 기자] 수요일인 19일은 전국에 구름이 많고 새벽에 안개가 끼는 곳이 있을 것으로 전망된다. 남해안과 제주도는 오후부터 가끔, 그밖의 남부지방은 곳곳에서 빗방울이 떨어질 것으로 예상된다.

이날 예상 강수량(20일까지)은 제주도 30~80㎜, 남해안 10~50㎜, (20일) 남부지방(남해안 제외), 중부지방, 북한 5~20㎜, 제주도는 밤에 5㎜ 미만의 비가 오는 곳이 있겠다. 목요일에는 전국에 비가 내릴 전망이다.

이날 아침 최저 기온은 14~21도, 낮 최고 기온은 23~27도로 예보됐다. 당분간 기온은 평년과 비슷하거나 조금 높겠다.

기상청에 따르면 새벽부터 아침 사이 경상 내륙에는 짙은 안개가 끼고, 내륙 중심에도 안개가 끼는 곳이 있어 교통안전에 유의해야한다.

미세먼지 농도는 부산·울산·경남은 ‘나쁨’, 그 밖의 권역은 ‘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제주도 해안과 남해안에는 너울로 인한 높은 물결이 해안도로나 방파제를 넘는 곳이 있겠다.

이날 바다의 물결은 서해·남해·동해 앞바다 0.5~1.0m로 일겠다. 먼바다 파고는 서해·남해 0.5~1.5m, 동해 0.5~2.0m로 일겠다.

kacew@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