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싱가포르 한국국제학교에 ‘삼성 플립’ 설치…스마트 스쿨 사업 앞장

삼성전자가 싱가포르 한국국제학교에 디지털 플립차트 ‘삼성 플립(Samsung Flip)’을 공급하며 스마트 스쿨 사업에 앞장섰다. [제공=삼성전자]

- 최대 4명까지 동시 필기 가능…바퀴 달린 이동식 스탠드

[헤럴드경제=손미정 기자] 삼성전자는 싱가포르 한국국제학교(SKIS)에 디지털 플립차트 ‘삼성 플립(Samsung Flip)’을 공급하며 스마트 스쿨 사업에 앞장선다고 19일 밝혔다.

‘삼성 플립’은 55형 UHD 해상도 디스플레이와 다양한 펜 기능을 갖춘 차세대 ‘디지털 플립차트’다. 미러링 기능을 통해 스마트폰ㆍ태블릿ㆍPC 등에 있는 수업 관련 자료를 손쉽게 불러올 수 있고, 수업에 필요한 동영상, 이미지 등도 선명한 UHD 화질로 시청가능하다.

수업 시간에 필기한 내용을 즉시 이메일이나 클라우드를 통해 학생들에게 공유할 수 있다. 


삼성전자 측은 싱가포르 한국국제학교가 ‘삼성 플립’이 교육에 필요한 정보를 실시간으로 연결해주는 스마트 기기로서 학생과 교사 간에 보다 원할한 소통의 기회를 제공한다는 점에 주목해 교실, 도서관, 실험실 등 학교 곳곳에 도입했다고 설명했다.

최대 4명까지 동시 필기가 가능한 이 제품은 바퀴가 달린 이동식 스탠드로 장소를 옮겨다니며 언제 어디서나 다양한 그룹 활동에도 활용이 가능하다. 가로ㆍ세로 화면 전환과 스탠드 거치대의 높이도 조절할 수 있다.

김승오 싱가포르 한국국제학교 교장은 “혁신적인 스마트 디지털 교육 환경을 구축하기 위해 ‘삼성 플립’의 도입을 빠르게 결정했다”며 “도입 후 학생들이 디지털 세대답게 다양한 기능을 잘 활용하고 있으며, 무엇보다 교실에 최신 스마트 제품이 도입된 것 만으로도 수업 분위기를 향상시킨다”고 말했다.

주이시앙 삼성전자 싱가포르 법인장(상무)은 “싱가포르 한국국제학교에 삼성 플립이 전 교실에 도입된 것을 대단히 기쁘게 생각한다”면서 “혁신적이면서도 핵심 기능만을 갖춘 삼성 플립과 다양한 디스플레이 솔루션을 통해 교육 환경의 스마트화를 위해 더욱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balme@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