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울원전, 추석맞아 ‘전통시장 장보기’ 나서

- 구매물품은 울주군 저소득가구 차례상에 지원

[헤럴드경제(울산)=이경길 기자] 한국수력원자력㈜ 새울원자력본부(본부장 이인호)는 지난 18일 남창 옹기종기시장에서 ‘추석맞이 전통시장 장보기 행사’를 실시했다.

이인호 새울본부장을 비롯한 60여명의 임직원들은 상인들과 덕담을 주고받으며 쌀, 청과류, 건어물 등의 생필품을 구매해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었다.

이날 구매한 700만원 상당의 생필품과 제수용품은 울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전달했으며, 직원들의 월급에서 자발적으로 후원하는 ‘러브펀드’로 구매한 ‘온누리 상품권’을 장보기 재원으로 사용해 그 의미를 더했다. 전달된 물품들은 울주군자원봉사센터에서 울주군 관내 저소득가구에 배달할 예정이다.

이인호 본부장은 “오늘 행사가 전통시장의 활성화에 기여하고 울주지역 저소득 가정이 풍성한 한가위를 보내는데 조금이라도 보탬이 됐으면 좋겠다”며 “새울본부는 지역경제 활성화와 사회적 가치 실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새울원자력본부는 이날 행사에 앞서 지역농산물과 쌀 등 1억원 상당의 물품을 울주군 관내 군부대, 복지관 등에 전달했다.

hmdlee@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