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 C&C, 금융권 블록체인 사업 본격 시동

경기도 성남시 SK U-타워에서 진행된 ‘금융권 블록체인 사업 공동 개발 및 협력을 위한 MOU’ 체결식에서 강우진 SK㈜ C&C 금융사업2본부장(왼쪽)과 김종협 아이콘루프 대표이사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제공=SK㈜ C&C]

- 블록체인 전문기업 아이콘루프와 MOU
- 은행, 증권, 보험 등 맞춤형 블록체인 모델 개발 협력…글로벌 진출도 목표

[헤럴드경제=박세정 기자] SK㈜ C&C가 금융권을 중심으로 블록체인 사업에 본격적으로 시동을 건다.

SK㈜ C&C는 경기도 성남시 분당 사옥(SK U-타워)에서 블록체인 전문기업 아이콘루프와 ‘금융권 블록체인 사업 공동 개발 및 협력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협력에 따라 두 회사는 블록체인 플랫폼 기술서비스에 대한 공동 분석을 실시하고, 금융 영역별 서비스 가운데 블록체인 우선 적용 대상 사업을 발굴하는데도 힘을 모을 예정이다.

두 회사가 특히 주목하고 있는 것은 금융 분야다.

양 사는 금융 블록체인 사업 추진 공동 태스트포스(TF)를 구성해 기술 및 서비스의 융합에 속도를 낼 예정이다.

그동안 양사가 보유한 금융 블록체인 서비스 사업은 인증분야, 보험금 청구, 내부 문서관리 등에 한정돼 있었지만 이번 협력을 통해 서비스 분야도 확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 기존 은행권만 아니라 제2금융권을 타깃 시장으로 선정하고 보험, 증권, 카드사 등을 대상으로 맞춤형 블록체인 서비스 모델 개발에도 속도를 낸다는 방침이다.

향후에는 블록체인 기반 국제 송금 결제서비스 등을 통해 글로벌 금융권 블록체인 시장 진출도 추진한다는 목표다.

강우진 SK㈜ C&C 금융사업2본부장은 “블록체인 시장과 생태계의 빠른 확장을 위해서는 산업별ㆍ업종별 다양한 플랫폼 기술 및 서비스 역량 확보가 중요하다” 며 “이번 MOU로 당사의 블록체인 플랫폼 및 서비스 기술 역량을 한층 높이고 금융 산업의 서비스 모델을 확대해 블록체인 기술을 활용한 사회적 가치 창출에도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sjpark@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