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신수 결장…텍사스, 시애틀에 0-13 완패


[헤럴드경제=이슈섹션] 추신수(36)가 결장한 가운데 소속팀 텍사스 레인저스가 시애틀 매리너스에 완패했다.

텍사스는 23일(한국시간) 미국 텍사스주 알링턴의 글로브 라이프 파크에서 열린 시애틀 매리너스와의 2018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홈경기에서 0-13으로 패했다.

마이크 마이너(텍사스)와 마르코 곤살레스(시애틀)가 선발 맞대결을 펼친 이 날 경기에서 양 팀은 경기 초반까지 팽팽한 투수전을 이어갔다.

하지만 마이너가 5회초 시애틀의 로빈슨 카노에게 3점 홈런을 내준 이후부터 승부의 추는 시애틀로 급격하게 기울었다.

시애틀은 5회초를 시작으로 마지막 9회초까지 매 이닝 점수를 뽑아내며 텍사스 마운드를 융단 폭격했다.

반면 텍사스는 3안타 빈공에 시달리며 단 한 점도 뽑지 못하고 무릎을 꿇었다.

일방적으로 흐른 탓에 선발 라인업에서 제외된 추신수는 대타로도 타석에 들어서지 못하고 경기를 마쳤다.

onlinenew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