콜로라도, 오승환 없이도 필라델피아 꺾고 4연승


[헤럴드경제]오승환(36ㆍ콜로라도 로키스ㆍ사진)이 하루 휴식했다. 콜로라도는 4연승을 질주하며 2018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 내셔널리그 서부지구 막판 선두 경쟁을 달궜다.

콜로라도는 25일(한국시간) 미국 콜로라도주 덴버의 쿠어스필드에서 열린 메이저리그 홈경기에서 필라델피아 필리스를 10-1로 완파했다.

내셔널리그 서부지구 선두 로스앤젤레스 다저스에 3연패를 당하며 선두 경쟁에서 밀렸던 콜로라도는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 상대 3연전을 싹쓸이한 데 이어 필라델피아 4연전 첫 경기에서도 승리하며 상승세를 탔다.

콜로라도 선발투수 존 그레이가 7이닝을 4피안타(1피홈런) 3볼넷 7탈삼진 1실점으로 틀어막으며 승리를 견인했다. 타선에서는 오른쪽 팔꿈치 통증으로 5경기에 결장했던 트레버 스토리가 선발 라인업에 복귀, 5타수 2안타 1득점으로 활약했다. 특히 스토리는 2회말과 4회말 2루타를 1개씩 때려내며 내셔널리그 역대 4번째로시즌 장타 80개를 돌파한 유격수가 됐다.

24일 애리조나전에서 ⅔이닝 무실점으로 시즌 20홀드를 달성한 오승환은 경기에나오지 않았다.

onlinenew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