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교육청, 학부모 심폐소생술 훈련 실시

[사진제공=경기도교육청]

[헤럴드경제(수원)=박정규 기자]경기도교육청(교육감 이재정)은 오는 12월
7일까지 용인 마북초교를 시작으로 ‘2018년 하반기 찾아가는 학부모 체인지(體認智) 훈련’을 실시한다고 27일 밝혔다.

이 훈련은 몸으로 체험하고(體), 인지하여 대처하며(認), 지혜를 모아 위험을 극복하고 수습하는(智) 방식이다. 기존 이론식 전달방식에서 체험형 방식으로 변화된 안전교육이다.

이번 훈련은 학생과 학부모가 안전공감대를 형성해 가정 내 위기상황 대처능력을 향상하기 위해 마련했다. 102교 2000여명의 학부모가 참석한다.

응급처치 강사자격을 가진 교직원 강사진이 대상학교를 방문해 ▷나ㆍ침ㆍ반 5분 가정연계 안전교육 ▷심폐소생술 등 응급 처치 교육 등으로 구성했다.

‘나ㆍ침ㆍ반 5분 가정연계 안전교육자료’는‘경기 학부모 모바 일앱’과 경기도교육청홈페이지 상단에 있는 학교안전 메뉴에서 확인할 수 있다.

도교육청은 내년에도 학부모를 대상으로 심폐소생술훈련을 실시할 예정이다.

한편 올해 상반기에는 유 초 중 고 특수학교 65개교, 학부모 1067명이 심폐소생술 등 응급처치교육에 참여했다. 참여 학부모 대상으로 실시한 만족도 조사에서 응답자 대부분이 만족(연수과정 만족도 98.3%, 강사 만족도 97.7%)감을 보였다.

윤효 재난예방과장은 “훈련을 통해 학부모들이 심폐소생술을 배워, 가정 내 위기상황 시에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했다.

fob140@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