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는 게 즐거워진다”…2018 코리아세일페스타 개막

2018 코리아세일페스타 전야제 모습.

-28일부터 내달 7일까지 진행
-가전 30%, 백화점 80% 할인 혜택

[헤럴드경제=최원혁 기자] 국내 최대 쇼핑관광축제인 코리아세일페스타가 ‘사는 게 즐거워진다!’를 캐치프레이즈로 28일부터 내달 7일까지 개최된다.

올해로 3회째를 맞은 코리아세일페스타에는 현재(27일 기준) 350여개 기업이 참가해 최대 80%의 파격적 대표 할인상품과 함께 소비자들이 직접 참여하는 이벤트를 개최해 즐거움을 선사한다.

올해 코리아세일페스타에서는 가전업계에서 최대 30%의 할인혜택을 제공한다. LG전자는 정상가 500만원대의 LG 올레드 TV를 25% 할인해 300만원대로 판매하고 트롬 건조기, 코드제로 A9 등을 할인된 가격으로 소비자들에게 제공한다. 삼성전자는 삼성건조기 그랑데를 최대 20% 할인해 판매하고 QLED TV, 공기청정기 등 다른 생활가전도 최대 30%까지 할인한다. 하만 오디오의 경우 최대 50% 할인된 가격으로 구매가 가능하다.

패션ㆍ잡화제품도 세일에 동참한다. 지오지아 박서준의 롱다운 60%, 이랜드리테일의 E 경량패딩이 최대 30%, 난닝구의 시크앤(트렌치코트)이 45% 할인되며 금강제화의 리갈 신사화가 40%, 제이에스티나의 MIOELLO 실버목걸이가 30% 할인판매 된다.

생활에 유용한 제품도 저렴한 가격에 구입할 기회가 있다. 적외선 그릴 자이글 파티, 메디힐 NMF 아쿠아링 앰플마스크 EX와 마쯔오카 쯔비벨무스터 2인조 16p 페스타 홈세트, 양키캔들의 자캔들 메이어레몬과 한국인삼공사의 알파프로젝트 건강시리즈 7종, 그리고 하미코리아의 패치웍스 아이폰X 레벨 월렛 케이스와 슈피겐코리아의 클래식 C1을 20~60% 할인된 가격에 준비되어 있다.

백화점도 최대 80%의 할인을 제공한다. 현대백화점은 의류ㆍ잡화를 최대 80%, 전점 문화센터 500여개 인기 강좌 수강료를 선착순으로 40~60% 할인한다. 롯데백화점은 골프의류를 최대 80% 할인된 가격에 판매한다. 신세계백화점은 브랜드 특가전과 가전ㆍ가구 상품에 대해 특가ㆍ프로모션을 전개한다.

특히 온라인쇼핑몰 G마켓, 옥션에서는 올해 코리아세일페스타의 대표할인상품에 대해 별도 기획전을 실시할 예정으로 소비자들이 원하는 상품을 손쉽게 특가로 구매할 수 있다.

그 외에도 5대 백화점 등 전국의 17개 매장에서 열리는 중소기업 우수제품 특별할인전, 40여개 프랜차이즈 브랜드가 참여하는 할인전과 전국의 300여개 전통시장에서 진행되는 체험형 축제 등 중소기업ㆍ소상공인과의 상생협력 행사가 마련되어 있다. 아울러 소비자들이 즐거움을 느낄 수 있는 이벤트가 삼성역ㆍ홍대문화공원ㆍ두타몰광장에서 순차적으로 개최되며 스마트폰을 활용해 소비자가 직접 미션을 수행하는 경품 이벤트 등이 다채롭게 개최될 예정이다.

한편 코리아세일페스타 참여업체ㆍ할인상품, 이벤트 등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행사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choigo@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