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갤럭시워치 골프 에디션’ 28일 출시

삼성전자 ‘갤럭시워치 골프 에디션’[제공=삼성전자]

- 플레이한 코스 지도 확인…54홀 연속 라운딩도 가능
- 46㎜ 40만9700원, 42㎜ 38만9900원

[헤럴드경제=박세정 기자] 삼성전자는 골프거리 측정기 제조기업 골프존데카와 협업해 ‘스마트 캐디(Smart Caddie)’ 애플리케이션을 탑재한 ‘갤럭시워치 골프 에디션’을 28일 출시한다고 밝혔다.

‘갤럭시 워치 골프 에디션’은 거리 측정 기능을 포함해 전 세계 6만여개 골프장의 코스 정보와 그린의 높낮이 정보를 제공한다.

‘샷 트래킹(Shot Tracking)’ 기능을 지원해 자신이 플레이한 코스를 지도로 보여주는 나만의 ‘야디지 북(Yardage Book)’ 작성이 가능한 것도 특징이다. ‘야디지 북’은 스마트폰과 온라인으로 확인할 수 있다.

오랜 시간 야외활동을 즐길 수 있도록 배터리 성능도 강화했다. 46㎜ 모델의 경우, 하루 3라운드, 54홀 연속 라운딩이 가능하다.

이 외에도 슈퍼 아몰레드 디스플레이와 최신 웨어러블 전용 글래스 ‘고릴라 글래스 DX ’를 탑재해 해질녘이나 야간 경기는 물론 선글라스를 낀 상태에서도 선명하게 화면을 확인할 수 있다.

‘갤럭시 워치 골프 에디션’은 46㎜ 실버, 42㎜ 미드나잇 블랙의 블루투스 모델로 출시된다. 가격은 각각 40만9700원, 38만9900원이다.

제품은 삼성전자 홈페이지, 전국 골프존 마켓 등 골프용품 매장, 온라인 골프 쇼핑 사이트 ‘골핑(Golping)’ 등에서 구입할 수 있다.

sjpark@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