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가밀리언스 당첨금 5억 4800만달러까지 올라

1_L_1532569856
샌호세에 위치한 어니스 리커 스터어 지난 7월 5억 2200만달러 잭팟 당첨자가 나온 곳이다.
 <사진캡쳐=조이 시애틀>

메가밀리언스 복권의 당첨금이 역대 세번째인 5억 4800만달러까지 치솟았다.

가주 복권국은 9일 열린 메가밀리언스 복권 추첨에서 당첨자가 나오지 않으면서 오는 12일 열리는 추첨 당첨금이 메가밀리언 역사상 3번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