막돼먹은 영애씨, ‘맘영애’로 돌아온다

tvN ‘시즌17’ 다음달 8일 첫 방송 예정

정보석, 박수아, 연제형 새 멤버로 합류

워킹맘 된 영애씨 육아활투극 기대만발

‘막돼먹은 영애씨17’ 포스터[사진=tvN]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국내 최장수 시즌제 드라마 tvN ‘막돼먹은 영애씨’ 열일곱 번째 이야기가 다음 달 8일 시작한다. tvN은 ‘막돼먹은 영애씨17’을 다음 달 8일 오후 11시 ‘톱스타 유백이’ 후속으로 방송한다고 밝히고 포스터를 공개했다.

2007년 처음 선보인 이 드라마는 tvN 개국공신으로 불린다. ‘노처녀’ 이영애(김현숙 분)를 중심으로 펼치는 직장인들의 애환을 현실적으로 담아내 시청자들 뜨거운 호응을얻었다. 이번 시즌에서는 지난 시즌에서 결혼한 영애가 ‘막영애’에서 ‘맘(Mom)영애가 돼 돌아온다.

연출을 맡은 한상재 PD는 ”전 시즌을 끝으로 초기 기획에서 의도한 노처녀의 일과 사랑이라는 주제는 막을 내렸다고 생각한다“며 ”이번 시즌은 엄마가 된 영애 씨의 파란만장한 육아활투극과 오피스 스토리가 중심이 될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번 시즌에는 영애의 남편 승준 역의 이승준, 오랜 시간 시리즈를 이끈 라미란, 지난 시즌 합류한 이규한, 새 멤버 정보석, 박수아, 연제형이 함께한다.

onlinenew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