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80도 달라진 ‘골목식당’ 홍탁집 아들…SNS근황 소개에 누리꾼 잇단 응원글

 

‘골목식당’ 홍은동 포방터 홍탁집 아들로 출연했던 권상훈 씨가 예전과 180도 달라진 모습의 사진과 글을 SNS에 공개해 화제가 되고 있다. SNS캡처.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SBS ‘골목식당’ 홍탁집 아들로 출연한 권상훈 씨의 근황이 알려지면서 누리꾼사이에서 화제가 되고 있다. 10일 권상훈 씨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AM 5:30 손님들이 신선한 야채를 드시기 위해 나는 오늘도 한정 수량만을 위한 야채를 구매를 위해 장을 보았다”며 한 장의 사진을 업로드 했다.

사진 속에서 권 씨는 예전과 180도 달라진 모습으로 양파 꾸러미를 어깨에 짊어지고 대파 한 자루를 나머지 한 손에 쥔 채 미소를 머금고 있었다. 이어 그는 “항상 새벽마다 장을 보지만 일하시는 분들 보면 새벽부터 부지런하게 움직이시는 걸 눈으로 보고 생각해보면 배울 점이 많다고 느끼고 생각한다”며 “중요한 것은 실천을 하도록 하자!!”라고 덧붙였다.

한편 권상훈은 최근 방송된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홍은동 포방터 시장 편에서 홍탁집 문제의 아들로 출연해 화제를 모았다.

onlinenew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