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국제음반산업협회 ‘글로벌 아티스트’ 2위…비영어 앨범으로 유일

20190301000121_0그룹 방탄소년단이 한국 가수 최초로 국제음반산업협회에서 선정한 ‘글로벌 아티스트 톱 10’에 올랐다.

국제음반산업협회(IFPI)가 공식 홈페이지와 SNS를 통해 발표한 ‘글로벌 아티스트 차트(Global Artist Chart 2018)’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은 글로벌 아티스트 차트 2위를 차지했다.

이 차트에서 한국 가수가 선정된 것은 방탄소년단이 최초다. 또, 영어가 아닌 외국어 앨범으로는 유일하게 톱 10에 올랐다.‘글로벌 아티스트 차트(Global Artist Chart)’는 국제음반산업협회가 매년 전 세계에서 판매되는 실물 앨범 판매량을 비롯해 디지털  음원 다운로드, 오디오 및 비디오 스트리밍 수치를 합산해 순위를 매기는 차트이다.

국제음반산업협회는 “방탄소년단이 글로벌 아티스트 차트에서 2위로 처음 진입했다. 방탄소년단은 2018년 5월과 8월 각각 발표한 LOVE YOURSELF 轉 ‘Tear’와 LOVE YOURSELF 結 ‘Answer’로 전 세계적으로 큰 성공을 거뒀다”며 “방탄소년단은 아미(ARMY)로 일컬어지는 글로벌 팬덤을 구축했고 케이팝을 글로벌 무대로 끌어올리는데 큰 역할을 해왔다”고 설명했다.

이날 공개된 글로벌 아티스트 차트에는 방탄소년단을 비롯해 1위 드레이크, 3위 에드 시런, 4위 포스트 말론, 5위 에미넴, 6위 퀸, 7위 이매진 드래곤스, 8위 아리아나 그란데, 9위 레이디 가가, 10위 브루노 마스가 선정됐다.

[헤럴드경제=서병기 선임기자]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