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진영 “JYP 구내식당, 1년 식비만 20억원”

20190311000019_0박진영이 JYP엔터테인먼트의 구내식당을 공개했다.

10일 오후 방송된 SBS ‘집사부일체’에는 JYP엔터테인먼트의 박진영 대표가 사부로 등장했다.

이날 박진영은 회사 곳곳을 소개했다. 특히 눈길을 끄는 것은 구내식당이었다.

박진영은 식당을 자랑하며 “외부인은 출입이 안 된다. 본인 포함 4명에게 식사권을 주겠다”고 했다.

이들은 JYP엔터테인먼트 사옥 9층에 위치한 구내식당을 방문했다. 이승기는 구내식당 메뉴에 동파육이 있는 것을 보고 “여기 너무 좋다”고 감탄했다. 구내식당 곳곳은 박진영의 섬세한 배려가 묻어있었다. 혼자 밥을 먹는 ‘혼밥족’을 위핸 창가 테이블도 구비돼 있었다.

박진영은 “1년 식비가 20억원 정도다. 직원, 연예인, 연습생들이 다 먹는 거다”라면서 “내가 너무 마음이 아픈 것이 부모님들이 우리를 믿고 맡기는 건데 한창 클 나이에 인스턴트 먹는 것이 죄책감으로 다가온다”고 했다. 이어 “최소한 이 회사에 있으면 내가 일부 책임을 지고 있는 것 아닌가. 어린 연습생들이 밥 먹고 있으면 너무 흐뭇하다. 결과적으로 사소한 것에서 조금씩 성공 확률이 높아지는 거다”라고 덧붙였다.

onlinenew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