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출루’ 추신수, 에인절스전 3타수 2안타 1볼넷…타율 0.286

CHOO-00추신수(37‧텍사스 레인저스)가 멀티히트 포함 세 차례 출루했다.

추신수는 6일(현지시간) 캘리포니아주 애너하임의 에인절 스타디움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LA 에인절스와의 경기에 2번타자(지명타자)로 선발 출장해 3타수 2안타 1볼넷을 기록했다. 타율은 0.286로 올라갔다.

1회초 1사에 첫 타석에 들어선 추신수는 상대 선발 타일러 스캑스와 맞서 볼ㅣㄹ카운트 1B에서 2구째 포심 패스트볼을 쳐 외야 우측으로 날아가는 2루타를 만들어냈다.

3회초 2사 3루 찬스에서는 다시 스캑스를 만나 6구까지 가는 승부 끝에 볼넷으로 출루했다.

그러나 5회초 2사 1루에서는 출루하지 못했다. 스캑스와의 세 번째 대결에서 추신수는 공 3개에 삼진을 당하고 물러났다.

마지막 타석이었던 8회초 1사에는 멀티히트를 완성했다. 추신수는 핸젤 로블레스를 상대로 초구 투심 패스트볼을 받아쳐 중전안타를 치고 1루를 밟았다.

이날 경기에서 텍사스는 4회말 마이크 트라웃이 만루홈런을 친 에인절스에 1-5로 패했다. 2연패한 텍사스는 5승 4패, 에인절스는 2연승으로 3승 6패가 됐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