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한국 가수 최초 영국 ‘오피셜 앨범차트’ 1위

타이틀곡 ‘작은 것들을 위한 시’ 싱글차트 13위 올라

[사진]영국 오피셜 앨범차트 1위 트로피 받은 방탄소년단. [사진=빅히트엔터테인먼트 제공]

그룹 방탄소년단이 한국 가수 최초로 영국 오피셜 앨범 차트 정상에 올랐다.

19일(이하 현지시간) 영국 오피셜 차트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은 지난 12일 전 세계 동시 발매한 새 앨범 ‘맵 오브 더 솔 : 페르소나’(MAP OF THE SOUL : PERSONA)로‘오피셜 앨범 차트 톱 100’ 1위를 차지했다.

앨범 타이틀곡 ‘작은 것들을 위한 시’(Boy With Luv)는 ‘오피셜 싱글 차트 톱 100’에서 13위를 기록했다. 이 차트에서는 지난해 ‘아이돌’(IDOL)로 세운 한국 그룹 최고 기록(21위)을 자체 경신했다.

이날 영국 오피셜 차트는 “방탄소년단이 ‘맵 오브 더 : 페르소나’로 한국 가수 최초 오피셜 앨범 차트에서 1위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이어 “이 앨범은 방탄소년단의 ‘러브 유어셀프’(LOVE YOURSELF) 시리즈 3개 앨범 이후 역대 네 번째 오피셜 앨범 차트 톱 40에 진입했다”고 전했다.

앞서 이 차트는 지난 15일 “방탄소년단이 ‘맵 오브 더 솔: 페르소나’로 영국 오피셜 차트의 역사를 쓰게 됐다”며 새 앨범이 영국에서 자체 최고 판매량을 달성하며한국 최초의 1위 앨범이 될 것이라고 예고했다.

새 앨범은 ‘오피셜 앨범 차트 톱 100’ 1위는 물론 ‘오피셜 앨범 차트 업데이트 톱 100’ 1위, ‘오피셜 앨범 세일즈 차트 톱 100’ 1위, ‘오피셜 피지컬 앨범 차트 톱100’ 1위, ‘오피셜 스코티시 앨범 차트 톱 100’ 1위, ‘오피셜 앨범 다운로드 차트 톱 100’ 2위, ‘오피셜 아이리시 앨범 차트 톱 50’ 6위, ‘오피셜 앨범 스트리밍 차트톱 100’ 8위로 총 5개 부문 1위를 차지하는 기록을 세웠다.

또 ‘작은 것들을 위한 시’(Boy With Luv)는 ‘오피셜 싱글 차트 톱 100’과 ‘오피셜 싱글 차트 톱 40’ 13위를 비롯해 ‘오피셜 싱글 차트 업데이트 톱 100’ 8위, ‘오피셜 싱글 세일즈 차트 톱 100’ 9위, ‘오피셜 싱글 다운로드 차트 톱 100’ 9위, ‘오피셜 오디오 스트리밍 차트 톱 100’ 18위, ‘오피셜 스코티시 싱글 세일즈 차트 톱 100’ 14위, ‘오피셜 아이리시 싱글 차트 톱 50’ 14위로 8개 부문 싱글 차트 최상위권을 기록했다.

이밖에도 대부분의 수록곡이 싱글 차트 상위권에 진입했다. ‘메이크 잇 라이트’(Make It Right)와 ‘소우주’(Mikrokosmos), ‘홈’(HOME), ‘디오니소스’(Dionysus)는 ‘오피셜 싱글 차트 톱 100’과 ‘오피셜 싱글 차트 업데이트 톱 100’, ‘오피셜 싱글 세일즈 차트 톱 100’, 오피셜 싱글 다운로드 차트 톱 100‘, ’오피셜 스코티시 싱글 세일즈 차트 톱 100‘에 이름을 올렸다. onlinenew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