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22억’ 박진영, 연예인 주식부호 1위…이수만 제쳤다

20190421000092_0박진영(사진)이 연예인 주식부호 1위에 올랐다.

21일 재벌닷컴이 연예인 주식부호의 보유 상장주식 가치를 지난 18일 종가 기준으로 평가한 결과 박진영이 보유한 JYP 지분 17.8%의 가치는 1,922억원에 달했다.

이는 지난해 말(1,903억원)보다 19억원(1.0%) 늘어난 것이다. 이로써 박 이사는 연예인 주식부호 1위 자리에 올랐다.

올해 들어 JYP 주가는 지난 18일까지 1.16% 오르며 3대 가요기획사 중 유일하게 1조원대를 지키고 있다. 반면 SM엔터테인먼트와 YG엔터테인먼트는 각각 21.22%, 21.89% 하락했다.

이에 따라 지난해말 연예인 주식부호 1위였던 이수만 SM엔터테인먼트 회장은 보유주식 가치가 1,818억원으로 주식부호 2위로 내려갔다.

3위인 양현석 YG엔터테인먼트 대표가 보유한 주식 가치는 작년 말보다 322억원(20.3%) 줄어든 1,263억원이었다.

onlinenew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