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아차, 블랙핑크와 북미투어…‘K팝 문화마케팅’

기아자동차가 ‘K-POP with KIA’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블랙핑크의 북미투어 일정을 함께 소화하며 K-POP 문화 마케팅을 펼쳤다고 9일 밝혔다.

기아자동차의 글로벌 브랜드 홍보대사인 블랙핑크는 지난 4월 17일부터 이달 8일까지 ‘블랙핑크 2019 월드투어 with 기아(IN YOUR AREA)’ 북미 투어 콘서트를 LA, 시카고, 해밀턴, 뉴어크 등 미국ㆍ캐나다 주요 6개 도시에서 총 7회에 걸쳐 진행했다.

기아차는 공연 현장에 K-POP 커버댄스 대회와 K-POP 싱잉존 등 체험 콘텐츠로 구성한 ‘기아 온 비트 스테이지(Kia On Beat Stage)’를 선보였다. 또 북미 대표 아이코닉 모델인 ‘쏘울’의 특별 전시 부스를 마련해 블랙핑크 컨셉으로 외관 데칼 디자인을 꾸민 ‘쏘울X블랙핑크 에디션’ 쇼카를 선보였다.

기아차는 이번 블랙핑크 북미투어 지원을 통해 ‘쏘울’의 북미시장 판매에 앞서 제품 홍보 효과를 거뒀다. 미국 방문 일정에서 ‘카니발(현지명 세도나)’을 이동 차량으로 이용해 브랜드 이미지 제고에도 긍정적인 영향을 미쳤다.

정찬수 기자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