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리, 악플댓글 뭐가 문제?…JTBC2 ‘악플의 밤’ 솔직토크

가수 설리[OSEN=헤럴드경제]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가수 설리가 JTBC2 새 예능프로그램에 출연한다.

24일 JTBC2 측에 따르면 내달 21일 새 예능 프로그램 ‘악플의 밤’에 설리가 출연하다고 예고했다.

이 프로그램은 스타들이 자신을 따라다니는 악플(악성댓글)과 대면해보고, 이에 대한 솔직한 속내를 밝히는 포맷이다.

특히 이슈 메이커 중 한 명인 설리의 출연에 방송 전부터 해당 프로그램이 관심을 얻고 있다. 이날 방송에는 방송인 신동엽과 김숙, 가수 김종민이 MC로 함께 자리한다.

제작진은 “스타에게 악플 문제는 떼래야 뗄 수 없는 숙명과 같은 문제”라며 “스타들이 자신을 따라다니는 악플에 대해 허심탄회하게 이야기하고 댓글 매너에 대해서도 한 번쯤 생각해 보자는 의미에서 프로그램을 기획했다”라고 밝혔다.

JTBC2 ‘악플의 밤’은 ‘랜선라이프’의 이나라 PD가 연출을 맡았으며 오는 6월 21일 오후 8시 첫 방송된다.

onlinenew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