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 국방부, F-35 전투기 11개 동맹국에 판매…340억달러 규모

F-35전투기[lockheedmartin.com갈무리]

F-35전투기[lockheedmartin.com갈무리]

미국 국방부가 록히드마틴사와 F-35A 전투기의 가격을 8.8% 인하하고 각 항공기 가격을 1년 앞당겨 연간 8000만달러 이하로 낮추기로 대략 합의했다고 10일(현지시간) 밝혔다.

로이터통신에 따르면 이는 예비적 합의이며 미국 및 11개 동맹국과 3년 계약을 맺을 것으로 예상된다. 미 국방부에 따르면 F-35 전투기 478대 340억달러 규모다.

엘렌 로드 미 국방부 차관은 인터뷰에서 “지난해 8월 협상 시 가장 일반적인 기종인 F-35A의 가격을 8920만달러에서 8.8% 인하한 8135만달러로 낮출 것”이라고 밝혔다.

앞으로 2년 안에 각 전투기의 가격은 8000만달러 이하로 떨어질 것이라고 로드 차관은 설명했다.

이번 계약은 전투기에 대한 최초의 다년간 계약이다. 연간 계약에서 각 전투기의 비용을 낮추는 더 경제적인 방법인 다년간 계약으로 거래 관행이 바뀌었다는 것을 의미한다.

최종 합의는 8월 중 체결될 것으로 보인다.(뉴스 1)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