BTS 스타디움투어, 수익 936억…로즈볼 스타디움서 ‘사상최고’ 기록

미국ㆍ브라질ㆍ유럽 투어…티켓 60만6409만장 판매

로즈볼 스타디움서 U2ㆍ비욘세&제이지ㆍ에미넘&리아나 기록 경신

그룹 방탄소년단이 지난 1일(현지시간) 영국 런던 웸블리 스타디움에서 열린 ‘러브 유어셀프: 스피크 유어셀프’(LOVE YOURSELF: SPEAK YOURSELF) 스타디움 유럽투어에서 공연하고 있다. [연합=헤럴드경제]

[헤럴드경제=모바일섹션] 그룹 방탄소년단이 미국과 브라질, 유럽에서 연 스타디움 투어 ‘러브 유어셀프 스피크: 유어셀프’(LOVE YOURSELF: SPEAKYOURSELF)로 60만장 넘는 티켓을 판매해 936억원에 달하는 수익을 기록한 것으로 확인됐다.

지난 14일자(이하 현지시간) 빌보드 뉴스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은 미국 3개 도시(6회), 브라질 상파울루(2회), 영국 런던과 프랑스 파리(4회) 등 12차례 공연을 개최해 티켓 판매량 60만6409장을 기록했다. 수익금은 7890만달러(936억여원)에 달한 것으로 집계됐다.

빌보드는 박스스코어를 인용해 미국에서는 여섯 차례 공연으로 29만90770장의 티켓을 판매해 4400만달러(한화 522억여원) 수익을 올렸다고 전했다. 방탄소년단은 지난달 4~5일 로스앤젤레스 로즈볼 스타디움, 11~12일 시카고 솔저필드, 18~19일 뉴저지 메트라이프 스타디움에서 무대에 올랐다.

특히 빌보드는 “방탄소년단이 로즈볼 스타디움에서 올린 수익은 1660만달러(약 197억원)로 공연장 박스스코어 사상 최고 기록”이라고 전했다. 이전 테일러 스위프트, U2, 비욘세&제이지, 에미넘&리아나의 기록을 경신한 것이다.

여기에 방탄소년단은 지난달 25~26일에는 상파울루 알리안츠 파르크, 이달 1~2일 런던 웸블리스타디움, 7~8일 파리 스타드 드 프랑스 공연으로 3500만달러(약 415억여원) 수익을 더했다.

방탄소년단은 향후 일본 2개 도시 공연도 예정돼 있어 티켓 수익만으로 1000억원을 돌파할 것으로 전망된다. 각 공연장과 팝업스토어에서 판매한 팬 상품, 네이버 브이라이브의 웸블리 스타디움 공연 유료 생중계 등 수익을 합하면 이번 스타디움 투어 수익은 이보다 훨씬 많을 것으로 추산된다.

일본 공연은 다음달 6~7일 오사카 얀마 스타디움 나가이, 13~14일 시즈오카 스타디움 에코파에서 열린다.

onlinenews@heraldcorp.com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