개그우먼 신보라 22일 결혼…예비 신랑은 비연예인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 캡처]

[헤럴드경제=정지은 인턴기자] 개그맨 박지선이 동료 신보라의 결혼 소식을 언급했다.

19일 SBS 파워FM ‘김영철의 파워FM(이하 철파엠)‘에 출연한 박지선은 “자꾸 예뻐지는 게 수상하다”는 한 청취자의 말에 “나는 좋은 일이 없다. 요즘 개그우먼들이 결혼을 많이 하고 좋은 일이 많다”고 답했다. 이어 “이번주 토요일에 신보라가 결혼한다”며 22일 결혼식을 올리는 신보라를 언급했다.

김영철은 신보라의 결혼 소식에 깜짝 놀라며 “보라 씨 미리 축하한다”며 박지선과 함께 축하 인사를 건넸다. 신보라는 지난달 10일 자신의 사회관계망서비스(SNS) 계정에 “기쁜 소식 전해드립니다. 저 결혼합니다“라고 밝히며 결혼 소식을 전했다.

이어 “앞으로도 카메라 앞에서, 무대 위에서, 이제는 가정에서도 최선을다하는 신보라가 될게요. 미약한 두 사람의 시작을 축복해주세요”라고덧붙였다. 예비 신랑에 대해선 비연예인이라고 밝힌 신보라는 오는 22일 한 교회에서 비공개 결혼식을 올릴 예정이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