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영욱 여행칼럼니스트, 필리핀서 숨진 채 발견…머리에 총상

[MBC 방송 화면 캡처]

[헤럴드경제=민성기 기자] 한국인 여행 칼럼니스트 주영욱 씨가 필리핀에서 총에 맞아 숨진 채 발견됐다. MBC는 경찰청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주씨가 필리핀에서 숨진 채 발견돼 공동조사팀을 필리핀에 급파해 현지 경찰과 공조 수사를 벌이고 있다고 21일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현지 경찰은 지난 16일 오전 8시쯤(현지시각) 필리핀 안티폴로시 길가에서 손이 뒤로 묶인 채 머리에 총상을 입고 숨진 주씨를 발견했다.

주 씨는 발견된 곳에서 서쪽으로 10여km 떨어진 필리핀 북부 마카티시의 한 호텔에서 숙박하고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경찰청은 지난 19일 국제범죄 담당 형사와 감식반 요원, 프로파일러로 꾸려진 공동조사팀을 필리핀에 급파해 주 씨의 사망 경위와 용의자 등을 추적하고 있다.

2013년부터 여행업체를 운영해 온 주씨는 음식과 여행 관련 글을 쓰는 칼럼니스트로 활동해 왔으며 지난 14일 새로운 여행 상품 개발을 위해 현지 조사차 출국했다. 주씨는 18일 귀국할 예정이었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