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포츠 액티비티 이용 증가율, 한국이 1위

에어비앤비, 스포츠 트립 예약률 전 세계적으로는 380% 증가 한국인 이용객 수 전년대비 741% 늘어

 

 

스포츠액티비티이용증가율한국이1위한국내 액티비티 시장이 눈에 띄게 크고 있다.

24일 에어비앤비에 따르면 국내 스포츠 액티비티 프로그램의 예약 건수가 지난해 비교해 488% 늘어났으며, 우리나라 사람들의 액티비티 이용률은 전 세계에서 가장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에어비앤비의 스포츠 트립의 예약률은 전년 대비(5월 기준) 380% 늘었다. 그중 한국에 있는 스포츠 트립은 전년 대비 488% 증가했다.

에어비앤비의 ‘트립’은 현지 호스트가 기획, 진행하는 액티비티 프로그램이다

스포츠 트립 증가율은 아시아태평양 국가 중에서는 말레이시아가 전년대비 647% 늘어났으며 태국 612%, 일본 194%, 호주 168%, 홍콩 72% 올랐다.

증가 폭이 아닌 건수로 볼 때, 인도네시아와 일본에 있는 스포츠 트립이 지난해 각각 8800건과 4600건의 예약을 기록해 아시아태평양 국가 중에서 에어비앤비 글로벌 스포츠 트립 10대 시장에 진입했다. 베트남 역시 스포츠 트립 예약이 전년대비 20배 이상 훌쩍 뛰는 등 급격한 성장률을 기록했다.

특히 국가별 이용객 수를 살펴보면 한국 예약자는 전년대비 741% 급증해 전 세계 스포츠 트립 게스트 시장 1위를 기록했다.

연령대별 예약률을 보면 Z세대(18~24세)와 시니어(60~90세)의 예약자 수는 각각 전년대비 513%와 433%의 높은 수치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아울러 최근 에어비앤비의 7000여 개의 스포츠 트립 가운데 아시아 태평양 지역 인기 프로그램으로 ‘경기도 양평이 패러글라이딩 체험 비행’이 이름을 올렸다.

이밖에 △자전거 타고 즐기는 방콕의 숨은 매력과 맛집(태국 방콕) △도쿄 수로에서 즐기는 야간 카약 타기(일본 도쿄) △본다이비치에서의 서핑 강습(호주 시드니) 등이 선정됐다.

김은지 에어비앤비 컨트리매니저는 “스포츠는 전 세계 보편 언어이며 사람들이 서로 교감할 수 있게 돕는 촉매제”라며 “앞으로 새로운 스포츠 트립 개발을 통해 더 많은 사람들이 어디에서나 우리 집처럼 머물 수 있는 세상을 만들 것”이라고 밝혔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