래퍼 도끼, 중국 공연 중 ‘지폐 살포’ …”팬에 감사”

래퍼 도끼가 중국 공연 도중 만원짜리 지폐를 객석에 뿌리는 퍼포먼스를 선보여 화제가 됐다. [도끼 인스타그램 캡처]

래퍼 도끼가 해외 공연 중 관객들에게 돈다발을 뿌려 화제다.

도끼는 24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난 항상 내 사람들에게 돌려준다. 111만 원(I will always give back to my people ♥#111만원. NO FLEX PURE LIFESTYLE)”라는 짧은 글과 함께 동영상을 업로드 했다.

공개된 영상 속에서 도끼는 한창 공연을 이어가던 도중 주머니에서 돈 다발을 꺼내들더니 관객들에게 만 원짜리 지폐를 뿌리는 퍼포먼스를 선보였으며 이에 관객들은 열띤 호응을 보내고 있다.

도끼는 자신에게 많은 사랑을 주는 팬들에게 보답의 차원에서 돈다발 퍼포먼스를 기획했다고 밝혔다.

한편 도끼는 지난달 싱글 ‘So Far So Good’을 발표하고 공연을 통해 팬들과 만나고 있다.

[헤럴드경제=이운자 기자]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