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센타이어 ‘글로벌 고객 만족도’ 타이어 부문 10년 연속 1위

- 업계 첫 타이어 렌탈서비스 호응

- 지속적인 ‘고객 만족’ 프로그램도

글로벌경영협회 배순훈 회장(왼쪽)과 넥센타이어 글로벌품질BS 고객만족팀 이일희 팀장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넥센타이어 제공=헤럴드경제]

넥센타이어는 글로벌경영협회가 주관하는 ‘2019 글로벌 고객만족 역량 평가제도(이하 GCSI)’ 조사에서 타이어 부문 10년 연속 1위에 선정됐다고 28일 밝혔다.

올해로 15회를 맞는 GCSI는 산업통상자원부 산하 연구평가기관인 사단법인 글로벌경영협회가 글로벌 산업경쟁력 지표 제공을 통해 수준 높은 고객만족 경영을 지원하고자 제정한 평가제도다.

이번 평가는 지난 4월 3주간 서울시와 6대 광역시를 중심으로 온라인 조사 방식으로 진행됐다. 유효 표본은 10만3000여명으로 평가 항목은 고객만족 요소, 고객 가치, 글로벌 역량, 충성도 등으로 이뤄졌다.

넥센타이어는 업계 최초 렌탈 서비스인 ‘넥스트레벨’을 시행 중이다. 고객은 타이어를 렌탈하고 정기적인 점검과 차량 관리를 받을 수 있다. 특히 월 렌탈료를 직접 설계하는 ‘자유 렌탈’과 소비 성향에 따른 다양한 맞춤 서비스를 통해 고객 만족도를 높였다.

또 고객 과실에도 타이어를 교환해주는 ‘신(新) 명품보증제도’를 최고급 제품인 ‘엔페라 AU7’, ‘엔페라 AU5’와 ‘엔페라 RU5’에 도입했다. 매년 전국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진행하는 타이어 무상점검 서비스는 타사 타이어 장착 고객에게도 제공하고 있다.

넥센타이어 관계자는 “최근 체코에 있는 유럽 공장의 가동과 서울 마곡 중앙연구소를 건립해 4대 거점을 구축했다”며 “글로벌 시장에서 생산 능력과 품질 경쟁력을 높여 국내외 고객들에게 높은 만족도를 선사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2019 GCSI 인증식은 각 부문 1위 수상 기업들이 모인 가운데 지난 20일 베트남 하노이에서 열렸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