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일본 오리콘 정상 안착…한국가수 최초, 싱글 100만장 선주문

 

글로벌 그룹 방탄소년단이 10번째 싱글 앨범으로 일본 오리콘 정상을 차지했다. [연합]

글로벌 그룹 방탄소년단(BTS)이 일본 오리콘 정상을 차지했다. 또한 한국 가수로는 처음으로 싱글 선주문량 100만장을 돌파하며 또 다시 K팝 역사를 새로 썼다.

4일 일본 오리콘 최신 차트에 따르면 전날 발매된 방탄소년단의 10번째 싱글 ‘라이츠/보이 위드 러브(Lights/Boy With Luv)’는 역대 해외 아티스트 싱글 가운데 첫날 판매 최고 기록을 세우며 데일리 싱글 차트 1위에 올랐다.

특히 방탄소년단의 일본 레이블인 유니버설뮤직재팬이 집계한 바에 따르면 이번 싱글은 선주문량 100만장 출하를 기록, 열도 내 이들의 인기를 다시 한 번 재확인 시켰다.

이번 싱글에는 희망을 노래하는 신곡 ‘라이츠(Lights)’, 미국 빌보드 메인 싱글차트인 ‘핫 100’에서 8위를 기록한 ‘작은 것들을 위한 시(Boy With Luv)’ 일본어 버전, 지난해 8월 발매한 ‘러브 유어셀프 결 앤서(LOVE YOURSELF 結 Answer)’ 타이틀곡 ‘아이돌(IDOL)’ 일본어 버전 등 3곡이 수록됐다.

연합뉴스에 따르면 방탄소년단은 오는 6~7일 일본 오사카 얀마 스타디움 나가이, 13~14일 시즈오카 스타디움 에코파에서 ‘러브 유어셀프:스피크 유어셀프(LOVE YOURSELF:SPEAK YOURSELF)’스타디움 투어를 이어갈 예정이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