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60일지정생존자’ 다시보기서 맹위

 

지진희가 대통령권한대행으로 출연하고 있는 tvN 새 월화드라마 ‘60일 지정 생존자’가 8일 방송에서 시청률 3.8% (TNMS, 유료가입)를 기록하면서 동시간대 종편 월화드라마 JTBC ‘바람이 분다’ 시청률 3.2%를 이기며 비지상파 월화 드라마 1위를 차지했다.

또 TNMS 통합 시청자 데이터에 따르면 ‘60일 지정 생존자’는 다시보기에서 시청자들의 큰 관심을 받으며 지난 1일 첫 방송에서 VOD 시청자 수가 일주일동안 7만8천명으로 지상파 월화 드라마 포함 전체 1위를 차지했다. 또 재방송에서도 221만 시청자가 시청해 지상파 월화 드라나 포함 전체 1위를 차지했다.

지상파 월화드라마 중 본방 시청률 1위 MBC ‘검법남녀2’는 같은 기간 VOD 시청자수가 17회 3만 8천명 18회 3만3천명 으로 ‘60일 지정 생존자’ 보다 약 4만명~4만 5천명 시청자 수가 적었다. 또 재방송에서도 MBC ‘검법남녀2’는 17회 163만명, 18회 208만명 시청자 확보에 그쳐 ‘60일 지정 생존자’ 13만명 ~58만명 적었다.

본방에서 ‘60일 지정 생존자’는 비지상파 1위로 달리고 있지만 지상파 ‘검법남녀2’에는 밀리고 있는 상황이다. 하지만 다시 보기에서는 ‘검법남녀2’ 보다 강한 경쟁력을 보이며 독보적으로 지상파와 비지상파 포함 전체1위를 달리고 있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