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예련 “결혼·출산 후 4년 만에 복귀, 주상욱도 응원”

[N인터뷰]② 차예련 '결혼·출산 후 4년 만에 복귀, 주상욱도 응원'
HB엔터테인먼트 ⓒ 뉴스1

배우 차예련이 남편 주상욱의 응원을 받으며 브라운관에 성공적으로 복귀했다.

26일 오후 서울 강남구 학동로의 한 카페에서 진행된 KBS 2TV 월화드라마 ‘퍼퓸’(극본 최현옥/연출 김상휘) 출연 배우 차예련 종영 인터뷰에서 그는 4년 여 만에 복귀한 소감을 전했다.

차예련은 “잘 마친 거 같아서 개인적으로 만족한다. 너무 오랜만에 나온 거라 걱정을 너무 많이 했다. 내가 결혼, 출산을 하면서 상황이 많이 변하지 않았나. 4년 만에 ‘퍼퓸’을 만났는데 많은 분들이 좋아해 주셔서 다행이다. 이제 시작”이라며 웃었다.

이어 “언니가 워킹맘이다. 아이가 셋인데 일도 하고 승진을 하며 커리어를 쌓고 있다. 그런 모습을 보면서 위안을 받고 공부도 많이 됐다. 나도 열심히 일해서 많은 워킹맘들에게 힘이 되고 싶다”라고 솔직한 생각을 전했다.

특히 차예련이 복귀하는데 남편 주상욱의 응원이 컸다고. 그는 “내가 ‘이제 일을 할 수 있을까’ 고민할 때 남편이 ‘넌 무조건 할 수 있어. 걱정하지 마’라고 말을 해줬다. 자존감이 떨어졌을 때도 항상 긍정적인 에너지를 줬다”며 주상욱에게 고마워했다.

한편 차예련은 ‘퍼퓸’에서 한지나 역을 맡아 열연했다. 한지나는 서이도의 든든한 조력자이자 프로페셔널한 인물로 극에서 활약했다. 출산 후 ‘퍼퓸’으로 복귀 신고식을 치른 차예련은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극에 잘 녹아들어 성공적으로 돌아왔다는 호평을 받고 있다.

차예련의 호연이 돋보인 ‘퍼퓸’은 지난 23일 32회를 마지막으로 종영했다.(서울=뉴스1)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