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검블유’ 이다희, 터프한 면모와 귀여운 매력 공존

[헤럴드경제 = 서병기 선임기자]배우 이다희가 ‘검블유’를 통해 자신만의 색깔을 제대로 드러내며 걸크러시 캐릭터를 뛰어넘어 만인의 이상형에 등극했다.

지난 25일 종영된 tvN 수목드라마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이하 ‘검블유’)’에서 이다희는 포털 업계 바로의 소셜 본부장 차현 역을 맡아 캐릭터를 자신의 것으로 완벽하게 소화해내며 시청자들을 ‘차현 앓이’에 빠져들게 만들었다.

이다희는 차현 캐릭터가 가지고 있는 양면의 매력을 완벽히 흡수해 이다희가 아닌 차현은 상상할 수 없게 구현해 냈다. 특히 터프한 면모와 귀여운 매력을 오가는 차현의 팔색조 매력은 이다희여서 가능했다는 호평을 불러 모았을 정도였다.

여기에 누구와도 잘 어울리는 이다희의 케미스트리가 ‘검블유’ 인기를 견인했다. 이다희는 임수정, 전혜진과 대립 구도의 중심에서 세 사람 사이의 쫄깃한 긴장감과 미묘한 감정선을 이끌어내는 중요한 다리 역할을 한 것은 물론이고, 이재욱과 풋풋한 로맨스는 설렘 지수를 끌어올리며 또 다른 재미를 선사했다.

이에 이다희는 소속사 화이브라더스코리아 측을 통해 “촬영을 마친지 일주일 정도 됐는데, 벌써 촬영장이 생각날 정도로 ‘검블유’ 현장이 참 행복한 공간이었던 것 같다. 수정 언니, 혜진 언니와 함께 연기한다는 생각으로 설렜을 때가 엊그제 같은데 마지막이라니 눈물이 날 정도다”라며 아쉬운 마음을 드러낸 데 이어, “시청자 여러분의 사랑을 받았던 게 차현이라는 캐릭터에 더 빠지게 된 것 같다”라고 행복한 감사 인사를 전했다.

더불어 “’검블유’는 정말 제 인생 최고의 작품이었다. 언니들과 연기했던 그 시간이 제 인생 최고의 행복했던 시간이었다고 말할 수 있을 것 같다”라고 고백했다. 이어 “정지현 감독님, 권영일 감독님, 권도은 작가님, 검블유 모든 스태프분들도 정말 감사하다”라며 뜻 깊은 종영 소감을 남겼다.

한편 이다희는 tvN ‘검색어를 입력하세요 WWW’ 종영 이후 K팝 걸그룹 6팀의 컴백 대전을 그리는 Mnet ‘퀸덤’ MC를 맡아 새로운 모습을 보여줄 전망이다.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