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AEA “北, 지난해에도 핵 개발 지속 및 진전…결의 위반”

VOA 보도…내달 유엔 제출 ’2018 연례보고서’에 ‘유감’ 명시

origin_IAEA北지난해에도핵개발지속및진전…결의위반

북한이 비핵화를 공언한 지난해에도 핵 능력의 개발을 지속하고 일부 진전을 이뤘다고 국제원자력기구(IAEA)가 밝혔다.

21일 미국의 소리(VOA)에 따르면 IAEA는 내달 미국 뉴욕에서 열리는 74차 유엔총회에 제출할 ’2018 연례보고서’에 이 같은 내용을 명시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북한은 지난해 8월 중순까지 영변 5MW(메가와트) 원자로를 가동했으며 이 같은 징후는 11월까지 이어졌다고 VOA는 전했다.

이보다 앞선 지난해 4월과 5월에는 영변의 재처리공장인 방사화학연구소에서 증기 가열기가 가동된 흔적과, 경수로에서 원자로 부품을 제조하고 이 부품들을 원자로 건물로 실어 나르는 활동도 포착됐다고 IAEA는 보고서에 명시했다.

IAEA는 이 같은 동향을 공개 정보와 위성사진 등을 통해 분석했으며 북한 내에서 이뤄진 검증 활동은 한 건도 없다고 덧붙였다.

VOA는 IAEA가 이 같은 북한의 핵 프로그램 지속과 진전이 유엔 안전보장이사회의 대북 제재 결의를 위반한 것이라며 “유감스러운 일”이라는 입장을 표했다고 보도했다.(뉴스 1)

Print Friendl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