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문화원, 23일 전통춤 공연

image003

LA한국문화원(원장 박위진)은 2019 공연작품 공모전 ’2019 ARI Project’ 여덟번째 무대로 사단법인 한국춤역사위원회(이사장 민향숙), 이영남 한국전통무용원(단장 이영남)과 함께 8월23일(금) 저녁 7시 30분 문화원 3층 아리홀에서 ‘한국전통춤! 문화유산축전 : Korean Traditional Dance! Cultural Heritage Festival’ 공연을 갖는다.

한국춤역사위원회는 2011년 한국춤 100년화 공연을 시작한 고(故) 벽사 정재만(국가무형문화재 제27호 승무예능보유자) 선생의 유지를 이어받아, 계승가치가 있는 전통춤 문화유산을 기록하여 전통춤 종목을 발굴하고, 우리춤의 맥을 잇는 춤꾼을 조명하는 사업을 추진하는 단체로서 우리 문화유산을 미 현지인에게 알리고자 이번 공연을 마련했다고 문화원측은 설명했다.

특히 이번 공연은 민향숙 한국춤역사위원회 이사장의 해설이 있는 특별 공연으로 진행돼 관객들이 한국 전통춤에 대한 깊은 이해와 재미를 더할 수 있는 시간을 갖도록 했다. 미국 타인종 관객의 이해를 돕기 위해 영어로도 진행될 예정이다. 민향숙 이사장은 문화재청 무형문화재위원회 전문위원과 문화재청 궁능활용심의위원회 위원으로 역임하고 있으며, 평안남도무형문화재 제1호 평양검무 전승교수로도 활동하고 있다.

공연의 관람 및 참가는 무료이며, 사전에 온라인(www.kccla.org) 또는 전화(323-936-3015 )로 예약해야 한다.

Print Friendly